• 최종편집 2024-07-19(금)

안동시, 행안부‘고향올래(GO鄕ALL來) 사업’ 최종 선정!,

워케이션 분야 선정으로 국비(특교세) 10억 원 확보 및 생활인구 확충 기대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4.07.10 10:2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한옥의 현대식 재해석을 통한 수요자 맞춤형 힐링 인프라 구축

 확장성과 지속 가능성을 갖춘 지역의 새로운 성장판 마련

 

 

0710 안동시  행안부‘고향올래(GO鄕ALL來) 사업’ 최종 선정 쾌거!.jpg
안동시가 행정안전부가 추진한 ‘고향올래(GO鄕ALL來) 공모사업의 워케이션 분야에 최종 선정됐다

 

 

안동시는 9일 행정안전부가 추진한 ‘고향올래(GO鄕ALL來) 공모사업의 워케이션 분야에 최종 선정돼 총사업비 20억 원(국비 10억 원, 지방비 10억 원)을 확보했다.

 

선정된 워케이션은 근로자가 휴가지에서 일상적인 업무를 수행하면서 휴양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기업연계형 시설구축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시는 지친 일상의 회복을 넘어 새로운 재도약을 위한 기회의 공간 구축을 목표로 안동형 한옥올래(五~Re) 5대 힐링 전략 「①도시재생(Regeration) ②휴식(Relax) ③재충전(Recharge) ④활력(Refresh) ⑤회복과 재방문(Renew&Return)」으로 이어지는 차별화된 선순환 체계 구축을 통한 체류형 생활인구 유입 극대화를 목표로 본사업을 기획했다.

 

이를 위해, 관내 옥정동 일원을 중심으로 지역의 비교우위 자원인 한옥을 활용한 유휴공간 리모델링을 통해 거점 워케이션동, 복합문화공간동을 조성해 워케이션 최대 수요층인 청장년에게 매력 있는 활력 공간과 도심치유공간을 창출한다.

 

또한, 시는 방문자 목적에 따라 쉼 중심 「힐링코스」와 일 중심 「스타트업 지원 코스」를 대표 프로그램으로 설정하고, 지역자원 또는 지역 특화산업(문화, 관광)과 연계한 수요자 밀착 맞춤형으로 추진해 이용객 만족도를 제고한다.

 

특히, MZ세대에 폭넓게 알려진 MBTI 성격 테스트를 적극 활용한 취향 맞춤형 활인심방(活人心方) 특화 공간 구축으로 워케이션 공간을 전통과 현대가 공존하는 매력적인 공간으로 탈바꿈할 계획이다.

 

아울러, 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도시재생센터와 마을협동조합 등 지역의 혁신 주체와 긴밀한 업무협업 체계를 구축해 상생기반을 확보하고, 시가 보유한 각종 매체 등을 활용해 안동시가 워케이션 최적지로 인식될 수 있도록 전략적인 홍보로 구도심의 새로운 활력 공간을 구축할 계획이다.

 

권기창 안동시장은 “고향올래 사업은 체류형 생활인구 유입으로 지방소멸 위기에 처해 있는 우리 시의 새로운 재도약을 위해 꼭 필요한 핵심 성장판”이라며 “이번 사업을 마중물로 삼아 지역특화 자원을 활용한 확장성과 경쟁력을 갖춘 워케이션 대표 모범모델을 구축해 전국으로 확산시킬 수 있도록 내실 있게 추진하겠다”라고 전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7146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안동시, 행안부‘고향올래(GO鄕ALL來) 사업’ 최종 선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