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1(금)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03.09 13:1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권기창 시장 “시민 중심 행정서비스로 시민 삶 속 기분 좋은 변화 이끌 것”

 

0309-2 안동시  시민 불편‘콕’집어 해소하는 생활 밀착행정‘엄지척’ (2).JPG
안동시가 주민 밀착형 행정으로 주민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안동시가 시민들의 일상생활 속 불편 사항을 콕 집어 해소해 내며 시민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권 시장은 신속한 민원 해결에 민선 8기 시정의 방점을 찍고 지난 1월부터 3월 10일까지 계묘년(癸卯年)을 맞아 지역 주민들과 풍천면을 시작으로 읍면동 소통에 나서고 있다.

 

시민들의 애로사항을 경청하고 현장에서 즉답으로 가부를 답변해 시민들의 고충을 하루빨리 덜어주고 있다. 즉시 조치 가능한 것은 바로 해결하고 추가 판단이 필요한 경우 관련 부서의 현장방문 등을 통한 검토를 통해 최대한 신속히 해결하고 있다.

시는 도시 미관을 향상하고, 애로사항을 개선해 시민 일상이 행복한 도시 조성에 발 빠르게 나서고 있다. 시민과 관광객의 이용이 활발한 중앙신시장, 웅부공원 등 23개소의 시내버스 승강장 벤치에 열선을 설치했다. 추후, 밀폐형 승강장도 지속 추가 설치해 날씨에 상관없이 대중교통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할 예정이다. 태사묘 인근 등 10개소의 클린하우스에는 가림문을 설치해 항상 청결한 외관을 볼 수 있도록 했다. 중앙신시장(영호4길 대로변)을 이용하는 상인들과 시민들을 위해 노점상만의 새로운 판매장소(영호5길 도로변)를 별도 마련하고 인근 주택 화장실을 임차하여 공중화장실로 개소해 편의를 향상했다. 서부시장 상가 일대의 하수관로 악취 민원에는 44개의 악취차단기를 설치해 신속히 조치했다.

 

이외에도 시는 원도심 주차난을 해소하고 간단한 시내 볼일을 보는 시민들의 편의를 위해 옥동, 터미널, 웅부공원 공영주차장에 1시간 동안 무료주차를 할 수 있도록 개선했다. 신시장과 구시장, 문화의거리 주차장은 30분 동안 무료주차를 할 수 있다.

 

또한, 안동시민운동장 등 관내 체육시설은 연휴기간 중 폐쇄해 왔지만, 앞으로 시민운동장은 연중 무휴 24시간 개방하고 이외 체육시설도 추석․설날 당일만 폐쇄하고 연중개방하여 운영할 계획이다.


권기창 안동시장은 “시민들의 삶 곳곳에 기분 좋은 변화를 이끌어 달라진 안동을 체감할 수 있도록 시민 중심의 행정서비스를 완전히 정착하는 데에 행정역량을 집중하겠다”라며 “시민 여러분의 말씀에 귀 기울이고 발로 뛰는 현장 행정으로 시민들이 원하는 방향으로 새로운 안동을 이끌어 가겠다”라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8704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안동시, 생활 밀착 행정으로 주민과 소통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